‘저 하늘에 태양이’ 노영학, 윤아정 임신 알고 소주… “난 이제 날개를 달거라고! 나 나쁜놈이잖아”
2016.10.19
   
▲ ‘저 하늘에 태양이’ 노영학, 윤아정 임신 알고 소주… “난 이제 날개를 달거라고! 나 나쁜놈이잖아”

‘저 하늘에 태양이’ 노영학이 윤아정 임신을 알고 혼란스러워했다.

19일 오전 방송된 KBS 2TV TV소설 ‘저 하늘에 태양이’에서는 차민우(노영학 분)가 강인경(윤아정 분)에게 임신 소식을 듣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인경은 차민우를 찾아가 “저 임신했다. 민우씨 아이를 가졌다. 병원 다녀왔다”라고 말했다. 이에 차민우는 남태준(이재용 분)과 저녁 약속을 생각하며 “일 때문에 정신없다. 나중에 얘기하자”라고 떠나려 했다.

강인경은 “나중에 언제요? 민우 씨 안 기쁘냐? 혹시 희애씨 때문이냐? 집 앞에 갔다 희애씨랑 있는 것 봤다”라고 물었다. 차민우는 “희애 때문은 아니다. 이건 다른 문제다. 지금은 김 얘기 못한다”라고 선을 그었다. 

강인경이 “우리도 얘기를 해야”라며 팔을 잡자 차민우는 이를 뿌리지고 떠났다. 

강인경은 “걱정마라 동동아 괜찮을 거다. 아무 일 없을 거다”라며 차민우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저녁 식사 집중하지 못한 차민우는 술집에 갔다. 차민우는 술을 마시고 길에서 “임신? 애라고? 그게 무슨 소리야? 나 이제날개를 달 거라고! 근데 네가 그러면 안 되지. 안되지. 나 나쁜놈 이잖아. 뭐 어때서? 그게 뭐 어때서? 그게 왜”라고 소리쳤다.

[스타서울TV 이현지 기자/사진=KBS 2TV ‘저 하늘에 태양이’ 캡처]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