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강호동 "이경규와 불협화음? 왜 그동안 섭외 제의가 없었는지 느낀다" (제작발표회)
2016.10.19
   
 

‘한끼줍쇼’ 이경규, 강호동의 불협화음도 또 다른 관전포인트다.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JTBC 사옥에서 JTBC 食큐멘터리 ‘한끼줍쇼’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CP 윤현준, PD 방현영, 방송인 이경규, 강호동이 참석했다.

‘한끼줍쇼’는 대한민국 평범한 가정의 저녁시간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신개념 예능프로그램이다.

이날 23년간의 선후배이자 사제지간으로 이어진 끈끈한 인연으로 이경규, 강호동의 케미는 두말 할 것 없이 기대를 모은다.

아무리 친하다지만 잘 맞지 않는 불협화음도 있을 터. 두 사람 사이에 자연스럽게 나오는 티격태격 케미도 재미를 더하는 포인트가 될 수 있다.

이에 강호동은 “왜 그동안 저희 섭외에 제의가 없었는지 촬영하면서 느끼기도 한다. 그러면서도 배우는 점도 많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강호동씨가 그동안 선배와 호흡한 경우는 없었을 거다”며 “저는 많이 부담스럽다. 저를 패지는 않을 거 아니냐. 뭘 원하는 지 잘 보여주겠다”고 기대를 높였다.

한편, JTBC ‘한끼줍쇼’는 오늘 19일 수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스타서울TV 조인경 기자 / 사진 = JTBC ]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