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드리데이' 노홍철 "허지웅과 친해지고 싶었다…배울점 많아"
2016.10.19
   
 

‘런드리데이’ 노홍철이 허지웅과의 케미를 자랑했다.

19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CJ E&M센터 탤런트 스튜디오에서 온스타일 방송최초 세탁 토크쇼 ‘런드리데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노홍철, 한혜진, 허지웅, 레드벨벳 아이린, 김현주PD, 이준석PD가 참석했다.

세탁 토크쇼 ‘런드리데이’는 온스타일에서 야심차게 준비한 패션 시그니처 프로그램으로 현재 대한민국 ‘대세’인 게스트가 세탁물을 가져와 패션 취향, 옷에 얽힌 이야기를 하는 세탁 예능 토크쇼다.

이날 노홍철은 “저희 프로그램에 게스트분들이 온다. 제가 친근한 캐릭터니깐 솔직한 모습들을 보여주시더라. 잘 호응하고 잘 듣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비슷한 시간대 편성된 프로그램과의 경쟁에 대해선 “저는 성향 상 하고 싶은 것, 함께하는 사람보고 프로그램을 생각했다”면서 “경쟁같은 건 생각안하고 있다. 출연하는 분들, 연출자들도 평소 친한 형이라서 출연했다”고 덤덤한 반응을 보였다.

또 함께 호흡하는 허지웅에 대해선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논리적이고 객관적으로 의사를 표현하는 느낌이 너무 좋아 친해지고 싶었다”며 “과거 타 방송국에서 지나칠 때 너무 인사하고 싶었다. 녹화때 만나 반가웠고, 동갑인 거 얘기듣고 친하게 지내자했더니 흔쾌히 승낙해줬다. 녹화하면서 보니 배울점이 너무 많더라”고 칭찬했다.

또 세탁 노하우에 대해선 “저는 세탁망이란 걸 몰랐다. 세탁망있고 없고 차이는 어마어마하다. 아직도 안 쓰고 계신 분 있다면 꼭 종류별 세탁망을 해서 분류해서 빨래를하면 제가 꼭해야한다는 의미를 알게될 거다”고 설명했다.

한편, ‘런드리데이’는 오는 22일 토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되며, 매주 토요일 밤 10시 총 12회에 걸쳐 방송될 예정이다.

[스타서울TV 조인경 기자 / 사진= CJ E&M]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