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불펜 에이스’ 정재훈 어깨통증 조기 귀국…한국시리즈 뛸까
2016.10.19
   
▲ 사진 = 뉴시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불펜 에이스 정재훈(36)이 어깨 통증을 호소해 귀국한다.

19일 두산은 정재훈이 오른쪽 어깨 통증을 호소해 귀국한다고 밝혔다.

두산은 한국시리즈를 대비해 이날 미야자키로 출국했다. 일본 프로팀들과의 실전 경기를 통해 한국시리즈 2연패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8월3일 잠실 LG전에서 오른팔 골절을 당해 수술을 받은 정재훈은 지난 14일 미야자키에서 몸을 만들고 있었다. 한국시리즈에 등판하기 위해 먼저 컨디션을 끌어올리는 중이었다.

그러나 지난 18일 일본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와의 경기에 구원 등판했다가 어깨 통증을 호소하고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고작 5개의 공만 던지고 생긴 통증 때문에 구단과 본인 모두 놀란 분위기다.

두산 관계자는 "수술했던 부위가 아픈 건 아니다. 그러나 원래 고질적으로 어깨가 좋지 않았다. 훈련 때는 몰랐다가 실전에서 긴장하고 던지면서 통증이 생긴 것 같다. 훈련을 하면서 다소 의욕이 앞선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시리즈에서 뛸 생각으로 열심히 훈련했는데 아쉽다. 출장 여부는 아직 알 수 없다. 우선 정밀검사를 받아야한다"고 전했다.

정재훈은 20일 MRI 등 정밀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올해 두산은 시즌 중반 이후까지 정재훈과 마무리 이현승의 호투에 힘입어 승승장구했다. 그러나 정재훈이 골절로 수술을 받아 전력에서 이탈했다. 이현승이 완전하지 않은 상황에서 후반기에 복귀한 홍상삼과 이용찬에게 불펜을 맡기기에는 다소 부담스럽다. 두산에겐 아직 경험 많은 불펜투수가 필요하다.

정재훈은 올해 1승 5패 2세이브 23홀드 평균자책점 3.27을 기록했다.

[스타서울TV 조규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