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 대피훈련, 서울서 규모 6.8 강진 일어난다면? 내진 설계 건축물 7% 미만…'충격'
2016.10.20
   
▲ 지진 대피훈련 / 사진 = MBN

지진 대피훈련이 국내 최대 규모로 실시됐다.

19일 서울에서는 규모 6.8의 강진을 가정해 재건축 아파트단지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지진방재 훈련이 진행됐다.

실제로 아파트까지 무너졌으며 가스와 전기시설이 터지는 등 전쟁터를 방불케하는 실전 훈련이었다.

환자를 구하는 중에는 여진이 발생해 긴급 상황이 연출되기도 했다.

실전과 같은 재난 상황에서 소방대원과 시민들은 힘을 모아 부상자들을 구조했다.

현재 국내에 내진 설계된 민간 건축물은 7% 미만이다. 

이에 전문가들은 실전 같은 훈련만이 재난 시 생존률을 높이는 방법이라고 충고했다.

[스타서울TV 최희선 객원기자 / 사진 = MBN]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