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MAMA' 지코-딘-크러쉬 “동갑내기 음악인과 무대할 수 있는 좋은 기회”
2016.12.02
   
 

[홍콩=스타서울TV 송초롱 기자] 지코, 딘, 크러쉬가 공동 무대를 하는 소감을 밝혔다.

2일 홍콩 AWE 프레스룸에서 2016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6 MAMA) 웰컴 미팅이 진행됐다.

이날 지코는 “2년 만에 ‘마마’ 무대에 오르게 됐다. 솔로로 그리고 동갑내기 음악 친구와 함께 무대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생긴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크러쉬는 “첫 무대를 하게 됐는데 감회가 새롭다. 좋은 무대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으며, 딘은 “저도 크러쉬처럼 마마 시상식에는 처음 참여하게 됐는데, 되게 멋있는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여러분들게 보여드리고 싶고 기억에 남을 무대로 좋은 인상을 남겨드렸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함께 무대에 오르고 싶은 뮤지션을 묻는 말에는 크러쉬는 “저는 어렸을 적부터 퀸시존스 선생님의 무대를 인상 깊게 봤는데 같은 노래를 작업해보고 싶다. 같이 사진 찍고 싶다”고 전했다. 딘은 “위즈칼리파라는 랩퍼랑 공연을 해봐도 재미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사진=CJ E&M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