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 생가 9천만원 들여 복원…CCTV 추가 설치에만 5천만원 추가 편성
2016.12.02
   
 

1일 방화로 인해 추모관이 소실된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가 9천만 원을 들여 원래 모습대로 복원될 예정이다.

경북 구미시는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임시 휴관하고 이른 시일 안에 복원 계획을 세워 작업에 들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 화재로 인한 재산피해는 소방서 추산 337만 원으로 집계됐다. 그러나 복원 예산은 약 9천만 원에 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복원을 위해 소실된 추모관 건물에 5천만 원, 추모관 안에 있던 박 전 대통령 내외의 영정을 비롯한 집기와 비품에 2천만 원, 일부가 불탄 초가에 5천400만 원을 사용하게 돼 복원 예산이 대략 9천만 원에 이른다는 계산이다.

구미시는 박 전 대통령의 생가 건물을 3억 900만 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는 화재 보험에 가입해 둔 상태다.

복원 비용은 보험비로 우선 충당되지만 부족할 경우 구미시 예산도 추가로 투입될 가능성이 있다. 하지만 아직 복원 시작 시기는 미정이다.

구미시는 생가 주변에 폐쇄회로 CCTV를 추가로 설치하거나 새것으로 교체하기 위한 비용으로 5천만 원을 편성해놓은 상태이다.

한편 박 전 대통령 생가는 지난 1일 오후 3시 10분쯤 48살 백 모 씨의 방화로 박 전 대통령과 육영수 여사의 영정 등이 있는 추모관이 소실됐고, 사랑채 초가지붕 일부가 불에 탔다.

[스타서울TV 홍혜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