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뭐봤어?] ‘완벽한 아내’ 신현준·조여정, 고소영 삶 흔드는 미스터리
2017.03.21
   
 

‘완벽한 아내’ 신현준이 고소영의 삶을 흔들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연출 홍석구 l 극본 윤경아) 7회에서는 심재복(고소영 분)의 첫사랑 차경우(신현준 분)가 이은희(조여정 분)와 행복한 부부가 아닌 비즈니스 관계라는 것이 드러냈다.

심재복은 차경우를 앞에 두고 자신에게 이은희의 집을 소개시켜준 ‘파란 장미’를 떠올렸다. 심재복은 차경우에게 “왜 나에게 다가왔어요? 정체를 숨기고”라며 “파란 장미 차경우씨죠?”라고 물었다. 이에 차경우는 “도움이 되고 싶었어”라고 답했다.

심재복과 이야기를 끝낸 차경우는 이은희가 돈 봉투를 내밀자 “작작해라”며 거칠게 밀어냈다. 심재복은 차경우와 이은희의 관계가 심상치 않다는 것을 느꼈다.

차경우는 이은희의 건물 하나에 움직이는 인물이었다. 이은희가 던진 신사동 건물이라는 미끼를 물고 구정희(윤상현 분)를 찾아가 “진욱(최권수 분)이 친자확인을 하고 싶습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제 아이 같아요”라고 말했다. 이에 열 받은 심재복이 찾아가 “뭐 때문에 남의 가정에 돌을 던져?”라고 따지자 뻔뻔하게 “이미 깨진 거 아니었어?”라며 화를 부추겼다.

은희의 말 한마디에 재복의 삶을 제대로 뒤흔든 경우. 여기에 은희가 노리던 타깃이 재복이 아닌, 정희였다는 것이 밝혀지며 두 사람이 진짜 결혼을 한 것은 맞는지 의문을 증폭시켰다.

[스타서울TV 정찬혁 기자 / 사진= KBS 2TV ‘완벽한 아내’]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128-3 에벤에젤빌딩 4층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이용원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원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