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초등생 살인범 엄벌 호소, 사랑이 엄마 “형량 줄어 사회 복귀하면 20대 중반”
2017.06.20
   
▲ 인천 초등생 살인범 엄벌 호소

인천 초등생 살인사건 피해자 엄마가 살인범의 엄벌을 호소했다.

인천 초등생 살인사건 피해자 ‘사랑이 엄마(가명)’는 19일 포털사이트 다음 아고라 ‘추모 서명’에 “저는 3월 29일 발생한 인천 8세 여아 살인사건의 피해자 사랑이(가명) 엄마입니다”란 글을 올렸다.

글에서 사랑이 엄마는 “사건의 가해자들은 12명이나 되는 변호인단을 꾸려 우발적 범행이라 주장하고 있다. 사냥하자는 말로 공모해 사건을 계획했을 뿐 아니라 무참히 살해하고 훼손하고 유기했다. 이를 어찌 우발적 범죄라 할 수 있나”라고 개탄했다.

이어 “사회적 지위와 많은 돈으로 윤리와 도덕 없이 이러한 범죄를 덮으려 하는 행태에 가슴이 찢어지는 심정이다. 정신과적 소견으로 형량을 줄이려 한다. 그들의 형량이 줄어 사회에 복귀하면 그들의 나이는 20대 중반”이라고 밝혔다.

사랑이 엄마는 “충분히 죗값 치르고 잘못 반성하게 하려면 강력한 처벌 받아야 한다. 재판부에서 이 사건 가해자들에게 보다 더 엄중한 처벌 내릴 수 있게 도와 달라”라고 호소하며 “눈물로 어머님들께 호소한다. 어머님들 도움이 우리 가족에게 간절하다. 우리 가족의 탄원에 동참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15일 인천지법 형사15부(부장판사 허준서) 심리로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미성년자 약취·유인후 살인 및 사체손괴·유기 혐의로 기소된 A(17)양 첫 공판준비기일이 진행됐다.

A양의 변호인은 “범죄 사실은 모두 인정한다”면서도 “아스퍼거증후군 등 정신병으로 인한 충동·우발적인 행동이었다”고 주장했다.

인천 초등생 살인범 변호인은 “검찰이 주장하는 계획범죄나 유인범죄가 아니다”라며 “정신감정 결과에 따라 살인 범행당시에는 심신미약 상태가 아니었더라도 그 전·후 피고인은 심신미약 상태였다”고 덧붙였다.

아스퍼거증후군은 자폐성 장애의 일종으로 능력과 지능은 비장애인과 비슷하지만 사회적 의사소통 능력이 떨어지고 특정 분야에 집착하는 질환이다.

A양은 지난 3월29일 오후 12시47분께 인천 연수구 한 공원에서 초등학교 2학년생인 B(8)양을 자신의 아파트로 데려가 목 졸라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 유기한 혐의로 기소됐다.

A양은 범행 당일 오후 5시44분께 서울 한 지하철역에서 평소 알고 지낸 C(19·구속)양에게 B양의 시신 일부를 전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A양의 정신감정 결과 “아스퍼거증후군일 가능성이 크다”는 잠정 소견을 받았지만 범행 당시는 심신미약 상태가 아니었던 것으로 판단, 경찰이 적용한 죄명으로 구속기소 했다.

[스타서울TV 이현지 기자/사진=다음 아고라]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23
전체보기
  • 너무한다 2017-06-20 16:48:09

    돈으로 뭐든 해결하려는 저런 악마가 이세상에 존재한다는게 정말 소름돋네요...
    무기징역이 꼭 필요합니다. 저런 적은 형량으론 절때 정신 못차리고 다시 사회에 나와서도 똑같은 일을 저지를 겁니다..신고 | 삭제

    • 정의있나요 2017-06-20 14:59:55

      마음이 아프타 ㅠㅠ 이사건 말고도 짜증나는 사건은 많죠
      최근에 안것중에 몇년전에 의대생 3명이 여학우를 성폭행을
      해서 크게 보도가 나오고 후속 보도가 흐지부지해 몰랐는데
      케이블 시사프로 보니 외국에서 공부하고 들어와 국내에서
      강남에 성형외과 개업을 해고 아무일 없는것처럼 지내는 ㅠㅠ신고 | 삭제

      • wpswkd17 2017-06-20 14:41:08

        12명이라 선임할정도면 중견기업이상에 재력가 집안인 것 같은데 심심했나
        쩝~ 늘지는 않을거고 형량이 줄지않고 기존데로만 가도 다행이네
        그나마 이슈화가 됐으니 이정도지 공범은 무죄나 집행유예쪽으로 가닥을
        잡았을것임신고 | 삭제

        • 건강남 2017-06-20 14:40:44

          정당한 사유없는 살인은 사형으로 다스려야 되는거 아닌가요?신고 | 삭제

          • 죄값받아라 2017-06-20 14:32:24

            사랑이 어머님 아버님 지지합니다. 판결을 내리는 검사님 판사님 저런 가해자는 적은 형량으론 정신 안차립니다. 만약 검사님 판사님들도 본인들의 자식이나 손자손녀가 이같은 피해를 다행다고 생각하면 어떻하실겁니까? 만약 사랑이가 아닌 판사님 검사님 같은 자식이나 손녀손자 가 피해를 당하게 되엇으면 어떻게 하실 겁니까? 꼭 진짜 무기징혁이나 사형을 해야될것같다고 생각합니다. 이마저 안되다면 대학민국은 누구를 위한 나라입니까?신고 | 삭제

            • jiu 2017-06-20 14:13:48

              죄가 있다면 ... 무전유죄 유전무죄 이군요... 사회정의를 내세우지만 .. 그들만의리그 ..밀양 사건도 그렇고 물질만능주의에 없는 사람들은 법에도 호소 못하는가 .. 동참하러 가야지 .무조건신고 | 삭제

              • 화난다 정말 2017-06-20 14:12:30

                이사건 가볍게 넘어가면 또 반복됩니다. 머리좋으신 분들이 왜그러시는지 모르겠습니다. 뉴스 사회면에 이런일들로 도배질되고 있는데 왜 가볍게 넘어가시는지..당신네 딸이 이런일을 당해서 영영 볼수 없는 곳으로 갔다고 생각해보십시요 심신미약 따위 말이 나올수 있는지..인권은 인간에게 사람에게 쓰는 말입니다. 인간같지 않은 것들에게 쓸수 있는 말이 아닙니다. 성인이든, 미성년자든 잘못을 했으면 엄벌을 받아야 마땅하고 그부모들에게도 책임을 물어야합니다.신고 | 삭제

                • 서연이엄마 2017-06-20 14:09:44

                  사형 제도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같은 아이엄마로써 마음이 찢어지네요
                  20대중반에 나와 또 범죄를 저지르면 누가 책임을 지나요?신고 | 삭제

                  • 애기엄마 2017-06-20 14:08:30

                    이러한경우 정신적인부분으로 형량이 줄여서 나올경우 돌아다니지 않는다는 보장이 어디에 있어요? 지금 이같은경우 나라에서 다시는 이런일이 없도록 필히 전자팔찌를 채우든가 해서라도 제대로된 이에 따른 엄벌이 쳐해져야 한다고 봅니다.
                    살인죄 어른이 저질러도 이또한 다시는 있어서 안될일들을 지금 20살도 안된 아니가 아무렇지도 않게 이렇게 된다니 말도 안되는 일입니다.
                    제대로 이일을 계기로 이유없이 우리의 곁을 떠난 사랑이법으로 지정해 다시는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우리나라 법으로 제대로된 처벌을 요청드립니다.신고 | 삭제

                    • 이호영 2017-06-20 14:08:11

                      돈으로 감싸려는 인간들 진짜 함숨만나온다..
                      동참하려면어떻게해야합니까?신고 | 삭제

                      2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sstvpress@starseoultv.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SSTV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스타서울TV. All rights reserved.